서울산과 양산에 숨겨진 역사를 복원하는 지역사 연구





이병길 시인은 울산저널에 연재했던 글들을 새롭게 정리해 "영남알프스, 역사 문화의 길을 걷다" 책을 냈다.




울산민예총과 영남알프스학교에서 활동하고 있는 이병길 시인(양산 보광중 교사)이 『영남알프스, 역사 문화의 길을 걷다』를 출판했다.

이 책은 그동안 <울산저널>에 연재하였던 글들을 새롭게 정리한 것이다. 이 책은 영남알프스를 매일 마주하며 살아가는 저자가 길 위에서 던진 질문에 대한 답변의 산물이자, 특히 서울산과 양산의 지역사를 들추어 본 작은 작업의 산물이다. 역사적 인물 혹은 흔적, 유산과 유적을 찾는 추적기이기도 하다.

『영남알프스, 역사 문화의 길을 걷다』는 마을, 산, 하천, 신앙의 길을 따라 총 4부로 구성되어 있다. 영남알프스 속살을 보여주는 이야기들이다. 1부는 언양읍성 사람들, 울산 고택 만정헌, 언양시장 역사, 송태관과 송석하 등 마을에 얽힌 이야기를 담았다. 2부는 신불산 빨치산, 천황산 도자기 가마터, 솥발산 역사묘역 등 산에 얽힌 이야기이다. 3부는 작천정의 김홍조와 이구소, 포은 정몽주, 김홍도와 호랑이 등 하천 길을 따라 걸으며 질문하고 답한 글이다.
4부는 동학의 최제우와 손병희, 천주교 공소, 통도사 등 신앙의 길을 걸으면 쓴 글이다.

이병길 시인은 “이 책은 영남알프스를 걸었던 길 위의 사람과 역사를 복원한 것으로 영남알프스 향토사 재현이요, 복원으로 영남알프스에 역사 문화를 풍부히 향유할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동고 기자


저작권자 © 울산저널i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울산저널i(http://www.usjournal.kr)
조회 수 :
98
등록일 :
2018.12.28
10:15:31 (*.185.215.148)
엮인글 :
http://ulsanpeoplesarts.kr/homepage/news_brd/277917/982/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ulsanpeoplesarts.kr/homepage/27791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9 "성장 이면 소외계층 위로·전통문화 보존 더욱 매진" 사무처 2019-03-27 56
638 십리대숲 도깨비들의 좌충우돌 스타 발굴 사무처 2019-03-18 63
637 다양한 춤꾼들, 울산 중구 문화의 거리로! 사무처 2019-03-14 90
636 3월 2일 ~ 9일, Project team ‘Nameless Names’ 전시회 연다 사무처 2019-03-04 116
635 내드름연희단, 서울서 펼쳐진 ‘The K-art 우시산의 사계’ 호응 사무처 2019-03-04 116
634 울산민족예술인총연합,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 지역문화예술 발전 MOU 사무처 2019-02-28 87
633 울산서 활동 내드름연희단, 서울 무대에 오른다 사무처 2019-02-27 68
632 박경열 울산민예총 신임 이사장 선출 사무처 2019-01-31 168
631 울산작가회의, 울산 민예총 가입 사무처 2019-01-14 152
630 울산민족예술인총연합 신임 이사장에 박경열씨 내정 사무처 2019-01-10 157
629 울산민예총, 예술잡지 10호 발간 사무처 2019-01-04 205
628 울산문화재단, 대만 화련과 국제문화예술협력네트워크 추진 사무처 2018-12-28 176
627 울산 생활문화예술 발전 위한 ‘커뮤니티 아트 인 울산 Vol.10’ 발간 사무처 2018-12-28 129
» 이병길 시인의 『영남알프스, 역사 문화의 길을 걷다』 출판 사무처 2018-12-28 98
625 영남알프스, 풍부한 역사 문화를 전하다 사무처 2018-12-28 83
624 ‘영남알프스, 역사문화의 길…’ 사무처 2018-12-28 105
623 책으로 읽는 영남알프스 역사와 문화 유산 사무처 2018-12-28 86
622 [문화산책 칼럼] 색보다 사람 사무처 2018-12-28 83
621 울산문화의 정체성과 처용(2) 사무처 2018-12-06 139
620 울산문화의 정체성과 처용(1) 사무처 2018-12-06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