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작가회의가 울산민족예술인총연합(이하 울산민예총)에 가입한다.

울산작가회의는 지난 10일 열린 정기총회에서 울산민예총에 가입하기로 결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999년 창립된 울산작가회의는 그동안 논의돼 왔던 민예총 가입을 놓고 지난해 10월 회원 찬반투표를 거쳐 이날 총회에서 확정했다.

그동안 일부회원들이 울산민예총 소속 문학위원회에서 활동하는 등 양 단체 간 문학적 교류가 활발해지자 수년전부터 단체 내에서 울산민예총 가입이 꾸준히 거론돼 왔다.

특히 다른 시도의 경우는 대부분 작가회의가 민예총에 소속돼 있는 것도 이번 가입의 결정적 계기가 됐다. 

울산작가회의의 현재 회원 수는 40여명, 울산민예총 문학위원회의 회원 수는 10여명이다. 

최장락 전 울산작가회의 회장은 “그동안 많은 회원들이 지역문단의 발전을 위해 민예총 소속 문학위원회와 합치는 것이 낫겠다는 의견을 피력해 와 최종 결정하게 됐다”며 “울산민예총 가입으로 울산작가회의의 위상과 역량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고 음악, 미술, 춤, 영상 등 민예총 소속 타 분과위원회와 교류를 통해 회원들의 활동영역도 더욱 확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1999년 창립한 울산민예총은 현재 국악, 음악, 미술, 춤, 영상, 무예, 문학위원회 등이 소속돼 있다. 

울산민예총은 이달 29일 오후 7시 중구문화의 거리 ‘플러그 인’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울산작가회의 가입’건을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고은정기자


출 처 : 울산매일일보(http://www.iusm.co.kr)

조회 수 :
210
등록일 :
2019.01.14
09:41:03 (*.162.158.156)
엮인글 :
http://ulsanpeoplesarts.kr/homepage/news_brd/277935/6dc/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ulsanpeoplesarts.kr/homepage/27793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9 "성장 이면 소외계층 위로·전통문화 보존 더욱 매진" 사무처 2019-03-27 153
638 십리대숲 도깨비들의 좌충우돌 스타 발굴 사무처 2019-03-18 153
637 다양한 춤꾼들, 울산 중구 문화의 거리로! 사무처 2019-03-14 183
636 3월 2일 ~ 9일, Project team ‘Nameless Names’ 전시회 연다 사무처 2019-03-04 192
635 내드름연희단, 서울서 펼쳐진 ‘The K-art 우시산의 사계’ 호응 사무처 2019-03-04 211
634 울산민족예술인총연합, 울산시청자미디어센터 지역문화예술 발전 MOU 사무처 2019-02-28 130
633 울산서 활동 내드름연희단, 서울 무대에 오른다 사무처 2019-02-27 122
632 박경열 울산민예총 신임 이사장 선출 사무처 2019-01-31 255
» 울산작가회의, 울산 민예총 가입 사무처 2019-01-14 210
630 울산민족예술인총연합 신임 이사장에 박경열씨 내정 사무처 2019-01-10 230
629 울산민예총, 예술잡지 10호 발간 사무처 2019-01-04 268
628 울산문화재단, 대만 화련과 국제문화예술협력네트워크 추진 사무처 2018-12-28 235
627 울산 생활문화예술 발전 위한 ‘커뮤니티 아트 인 울산 Vol.10’ 발간 사무처 2018-12-28 168
626 이병길 시인의 『영남알프스, 역사 문화의 길을 걷다』 출판 사무처 2018-12-28 143
625 영남알프스, 풍부한 역사 문화를 전하다 사무처 2018-12-28 110
624 ‘영남알프스, 역사문화의 길…’ 사무처 2018-12-28 153
623 책으로 읽는 영남알프스 역사와 문화 유산 사무처 2018-12-28 121
622 [문화산책 칼럼] 색보다 사람 사무처 2018-12-28 120
621 울산문화의 정체성과 처용(2) 사무처 2018-12-06 188
620 울산문화의 정체성과 처용(1) 사무처 2018-12-06 175